그린, 신용보증기금 NEST 8기 기업으로 선정

2020-12-03 14:45 출처: 코맥스벤처러스

그린이 개발한 스마트팜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2월 03일 -- IoT·AI 전문 액셀러레이터 코맥스벤처러스가 육성하는 농식품 벤처 기업 그린이 신용보증기금이 주관하는 ‘스타트업 네스트’(Start-up NEST) 8기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그린은 농업에 있는 유통, 환경, 노동생산성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미래 농업기술을 개발하고 실행하는 농업회사법인이다. 그린이 개발한 스마트팜은 특수 양액과 수직 재배 시설을 통해 시설 설치 비용은 줄이고 생산량을 높여 고품질, 고부가가치 작물을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저렴한 가격으로 신선한 농작물을 수확 후 60분 이내 받아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올해 확장한 김포 도시농장 수경재배 시설에서는 그린만의 세로 수직 수경재배시설을 활용하여 바질을 생산하고 있다. Auto dosing 시스템으로 정해진 시간마다 자동 급수되며 바질 생산에 최적화된 LED와 특수 양액을 활용하여 무공해 바질을 생산하고 있다. 이렇게 생산된 바질은 수확 직후 가까운 도시 농장으로 배송되기 때문에 소비자들은 계절 및 기후에 상관 없이 언제든지 신선한 농산물을 맛볼 수 있다. 이미 성수동 누메로뜨레스, 안양 곰이네고래빵, 김포 포크웨이즈, 팬파이어와 같은 유명 레스토랑/베이커리 등에 1kg당 5만원 저렴한 가격으로 바질을 공급하고 있다.

이 뿐만 아니라 국내 축산물도매기업과 협업해 요식업체 대상으로 농산물/육류 식자재 종합배송 시스템을 준비하고 있으며 해외 스마트팜 ICT 시스템 기업과 협업으로 국내 서비스를 론칭해 저렴한 가격으로 국내 스마트팜 농가에 고부가가치 ICT 설비 공급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NEST 8기 프로그램의 수출전략 컨설팅 및 금융지원으로 해외 시설수출 및 사업 다변화를 모색하고 2021년에는 각 100평 규모의 도시농장을 서울 및 경기권에 2곳 이상 확장할 예정이다. 또한 기업부설연구소 설립 인증과 벤처인증, 연구인력 추가채용으로 연구 역량을 강화해 생육작물 다변화와 연구용 작물 생육을 목표로 개발에 한층 더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그린의 권기표 대표는 “국내에서 공급이 어려웠던 특수작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소비자들이 다양하고 신선한 식자재를 계절 상관없이 경험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국내 특수작물 시장규모를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바질 고정공급계약 및 육류 및 농산물 식자재 종합배송, 스마트팜 ICT시스템 관련 내용은 그린으로 전화 및 이메일로 문의하면 된다.

코맥스벤처러스 개요

코맥스벤처러스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이다. HOME IoT, Smart Home, AI 분야에서 파괴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에 체계적인 육성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협업 모델을 만들고 스타트업이 4차 산업 시장에 진입하여 독립적으로 자생하고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가치 사슬 전반을 지원한다.

웹사이트: https://iventurus.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