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동행, 마스크 생산공장 공간복지로 장애인 일자리 창출 앞장

코로나19로 외면받는 장애인 일터에 ‘마스크 공장’ 신축 지원
한미글로벌과 함께 다양한 나눔 사업 펼치며 코로나19 사태 대응에 앞장서
마스크 생산시설에 장애 맞춤형 공간복지 지원으로 양질의 장애인 고용 창출

2020-11-27 10:21 출처: 한미글로벌 (코스피 053690)

왼쪽부터 이창우 동작구청장, 동작구립장애인보호작업장 이민규 원장, 건축사사무소 따뜻한동행 오웅장 대표, 따뜻한동행 이광재 상임이사가 우리동네 마스크 생산공장 개소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27일 --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이사장 김종훈)이 공간복지를 지원한 동작구립장애인보호작업장 내 마스크 생산 공장인 ‘우리동네’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우리동네’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들을 위해 동작구청과 동작구립장애인보호작업장, 따뜻한동행 그리고 글로벌 건설사업관리(PM) 프리콘 선도기업 한미글로벌이 협력하여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된 시설이다.

이 시설은 11월 식약처 인증을 받아 KF94등급의 마스크를 생산하게 돼 12월부터 매일 2만개의 마스크를 생산함으로 발달장애인 10명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폐창고에서 마스크 생산이 가능한 공장으로 공간복지를 지원한 따뜻한동행은 생산 시설로서의 기준을 맞추는 것은 물론 이 시설에서 일하게 되는 장애인의 근로환경을 고려했으며, 외벽에는 심리적 안정을 위한 컬러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하는 벽화를 지원했다.

이창우 동작구청장은 “동작구민인 장애인 당사자들을 위한 이 사업에 한미글로벌과 따뜻한동행이 함께해줘 새로운 일자리가 만들어졌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

한미글로벌 임직원은 급여의 1% 기부와 회사의 매칭그랜트를 통한 후원은 물론 매월 1회 정기적인 봉사활동을 통해 다양한 나눔 사업을 펼치며 따뜻한동행과 함께 장애 없는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 데 앞장서고 있다.

특히 2020년에는 코로나19 재난 상황에 대응해 따뜻한동행은 국내에 협력하고 있는 사회복지시설 50곳에 긴급 지원을 실시하고, 소규모 장애인시설 24곳에 방역 마스크를 전달하는 등 1억4000만원 상당의 기부를 통해 위기 극복에 힘을 더했다.

또한 해외에 있는 6.25 참전국을 대상으로 한미글로벌 임직원의 비대면 봉사활동을 통해 만든 마스크와 응원의 메시지를 담은 손글씨 엽서를 전달하고, 긴급 방역물품, 의약품 및 식료품과 생필품을 지원한 바 있다.

따뜻한동행 김종훈 이사장은 “코로나 시대를 극복하기 위해 장애인들을 위한 의미 있는 일자리를 만드는 일에 동참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안전한 대면 환경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나눔 사업을 확대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애 없는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은 장애인들을 위한 공간복지 지원, 첨단보조기구 지원, 일자리 창출 및 자원봉사활동 지원과 국제개발협력 등을 실시하는 순수 비영리단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