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바이저, 취약계층에 인공지능 면접 솔루션 제공

부산광역시장애인일자리통합지원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인공지능 면접 솔루션 하이버프 인터뷰 기증… 장애인 비대면 면접 방식 적응 도와

2020-10-20 08:50 출처: 본투글로벌센터

오른쪽부터 블루바이저 황용국 대표와 부산광역시장애인일자리통합지원센터 남진옥 부산광역시장애인일자리통합지원센터장이 협약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성남--(뉴스와이어) 2020년 10월 20일 --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블루바이저(대표 황용국)가 부산광역시장애인일자리통합지원센터(이하 통합지원센터)와 협약을 맺고 인공지능 면접 솔루션 ‘하이버프 인터뷰’를 기증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면접 채용이 확대됨에 따라 통합지원센터에서 하이버프 인터뷰를 체험한 후 장애인 사용에 적합하다고 판단해 이뤄졌다. 블루바이저는 비대면 면접방식에 장애인이 잘 적응할 수 있도록 돕고, 이를 통해 채용 기회가 확대될 수 있도록 하이버프 인터뷰 기증을 결정했다.

통합지원센터는 하이버프 인터뷰를 통해 장애인이 비대면 인터뷰에 적응할 수 있도록 적극 활용함으로써 일자리 지원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블루바이저는 장애인이 사용하는 환경에 맞도록 개선된 하이버프 인터뷰를 10월 19일부터 시작된 부산장애인 온라인 채용 박람회에서도 무료 체험할 수 있도록 제공했다.

하이버프 인터뷰는 인공지능 분석 능력을 바탕으로 기업 면접부터 병원 진단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이 가능할 솔루션이다. 기존 대면 방식의 비효율성 및 위험성을 줄였다. 기업은 대면 면접을 위한 비용 절감과 면접자에 따라 합격 기준을 달리하는 휴먼리스크 제거할 수 있다. 객관적인 통계에 따른 합리적이고 공정한 면접 진행이 가능하다는 것이 블루바이저의 설명이다.

또한 구직자는 자신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 등을 선택할 수 있어 보다 편안한 상황에서 면접이 가능하고, 인터뷰 완료 후 제공되는 보고서를 통해 자신을 객관적으로 파악함으로써 보완점을 찾아 개선할 수 있다.

블루바이저 황용국 대표는 “블루바이저가 개발한 서비스가 코로나19 확산의 장기화로 취약계층이 취업하는데 발생하는 어려움을 덜어내 주고, 새로운 시대에 적응할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이번 하이버프 인터뷰 기증을 계기로 인공지능 관련 직무개발과 취약계층의 재택근무 일자리 창출까지 최선을 다해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블루바이저는 기존에 개발이 완료된 인공지능 재테크 솔루션 ‘하이버프’의 사업화를 진행 중이다. 하이버프는 한국과 미국 시장에서 인공지능 스스로 재테크를 수행해 직접 투자와 간접 투자의 문제점을 모두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한국과 미국 시장 버전으로 각각 나눠 글로벌 시장에 공급하고 있다.

한편 블루바이저는 영국 왕립은행 후원 핀테크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2회 연속 선정됐으며, 미국 스타트업 월드컵 톱 10, 실리콘밸리 K-피칭 대회 우승, 이스탄불 테이크오프 파이널 리스트, 오라클 이노베이션 챌린지 우승, 뉴욕 패밀리 오피스 인사이트 주관 챌린지 우승 등 다양한 국가에서 제품의 우수성과 시장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 유치, PR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 이후 2019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5935.5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1만1724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 79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395건, 해외 특허·상표출원 648건 등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